Recent Posts
Recent Comments
Untitled Document

관리 메뉴

밤하늘의 등대

장미가 필 무렵 - 용 담호 본문

나의 관심사항/이런저런 스토리

장미가 필 무렵 - 용 담호

밤하늘의 등대 2017.05.09 21:26

오월에 피는 붉은 사랑아

어쩜 그리도 고웁더냐.

아침 햇살 배시시 웃는 너의 웃음

어여쁘다 붉은 사랑이여.

 

활활 타오르는 그대의 사랑

정열의 깊은 내면의 마음을

어디 그 누가 알아 줄꼬.

수줍은 듯이 고개 내미는 붉은 향기

 

어찌 그리도 아름다웁더냐.

붉은 사랑 타오르는 저 애교의 모습

손짓하는 저 깜찍한 모습이

어찌 그리도 아름다웁더냐.

 

0 Comments
댓글쓰기 폼